로그인회원등록 장바구니주문조회운영자메일
 상품 검색








 게시판 검색





 




  
 
자 료 실

진공관 앰프 자작시 필요한 자료들입니다.
작성자 DHTsound
ㆍ추천: 0  ㆍ조회: 4196      
  룬달 LL1623 시청기-일본 관구왕국

다음 글은 일본 Stereo Sound 관국왕국의 별책부록인 [세계트랜스 대연구] 중 룬달트랜스에
관련된 부분을 번역한 글입니다.

Lundahl LL1623/90mA

프로필 : 룬달은 스웨덴의 대형트랜스메이커임. 결선 교체에 의해, 1.6k/3k/5.6옴 3종류의
             1차 임피던스를 한 트랜스에서 사용이 가능한 것이 특징.
            이번 테스트에서는 1차 임피던스 3.0k, 2차 임피던스 16옴으로 연결함.
            트랜스 발주시 싱글의 경우에는 출력관 전류를 지정하여야함.
            본기는 90mA임. 고품질 선재를 분할감이하여, 광대역 특성을 실현하였슴.

91형이 현대에도 통용되는 광대역 앰프로 변신. 반할만한 멋진 목소리

광대역 출력트랜스를 만난 것 같습니다. 중음 영역에 충실한 가마보코형(가운데가 불룩한 원기둥형)
특성을 가진 앰프라고 알려져 있는 WE91형이, 렌지감이 넓은 이 트랜스를 사용하면, 현대 앰프로 충분히
통용될 수 있는 소리로 바뀌기 때문입니다.

다시 말하면, 랭크가 다른 것 같습니다. 또 지금까지 느끼지 못했던 것으로, 리프랜스 스피커의 재생
범위가 좁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도리스데이"는 오래된 녹음입니다만, 여기에서는 그러한 과거의 사운드와 현대의 사운드가 믹스되어
새로운 음악이 된 것 처럼 느낄 수 있습니다. 이 녹음은 아나로그 의 장점을 최대한 살린 최첨단 기술인
DSD방식의 좋은 점을 잘 나타내고 있습니다. 특히, "도리스데이"이 노래는 반할 만큼 멋지게
재현 되었습니다.

"피아소라"는 울림이 있는 넓은 홀 구석구석까지 소리가 퍼져가는 것을 알 수 있고,
악기들의 세밀한 부분도 잘 느낄 수 있습니다. 게다가 음색도 확실하게 나오는 것 같습니다.
이러한 광대역 녹음에는 딱 맞는 트랜스라고 생각됩니다.

"마라"도 맑은 음으로 오케스트라의 자세한 부분까지 모두 들을 수 있습니다.
스피커도 다소의 해상력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마탄의 사수"는 SP레코드가 갖고 있는 음의 용량과 이 트랜스를 포함한 앰프의 용량과는 꽤
차이가 납니다. 앰프의 큰 용량중에 어느 한 부분만 이용해 재생하는 것 같습니다.
이 때문에 SP레코드의 좋지 않은 부분이 나오는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그것은 SP를 축음기로
재생하면 감동이 오는데, 현대 광대역 오디오기기로 듣으면 흥미가 없는 것과도 같습니다.
광대역이 모두 다 좋다고만 할 수는 없습니다.

 

倉持

"도리스데이"는 베이스가 튕겨지는 느낌이 있고, 깊이있게 펴지는 소리도 좋습니다.
째즈 분위기도 활기차고 좋은 것 같습니다.거기에 피아노의 고음과 하이하토 출력도 후레쉬한 감이
있고 기분좋게 재현됩니다.

"피아소라"는 악기 소리 하나하나가 명료합니다. 또 유유히 흐르는 대하같은 이미지가 솟아나 편안하게
들려주는 것이 인상적입니다.

"마라'는 음장감이 풍부하며, 여러음을 드려주는 것이 인상적입니다. 게다가 악기마다의 음색도 좋습니다.
마라의 음악을 들으면, 매우 궁합이 잘 맞는 트랜스구나 라는 생각이 듭니다. 마라의 다른 교향곡도 이
트랜스로 들어 보고 싶습니다.

"마탄의사수" 재생도 마음에 듭니다. 현대의 최고 레벨로 녹음된 오케스트라와 비교해도 그다지 갭을
느낄 수 없는 충실감이 있습니다. 이것은 원래의 멋진 연주를 이 트랜스가 확실하게 재생시켰기
때문이라 생각합니다.

燈田

렌기자 넓고 큰 밸런스가 잘 전리된 음이라 생각됩니다. 스마트한 울림입니다. 게다가 음의 선명도가
높다는 것도 마음에 듭니다.

"도리스데이"는 베이스 음량이 풍부하고 분해성이 있기 때문에 매우 생생합니다. 또 젊고 약동적인
보컬도 멋있습니다. 그런 노래가 프레빈의 밝고 탄력있는 피아노와 절묘하게 어울러져 멋진 세계가
재현됩니다. 듣는 것 만으로 마음이 두근거리는 것 같은 실로 훌륭한 연주를 들을 수 있어 좋았습니다.

"피아소라"는 바이올린의 현을 강한 활 같은 것으로 빠르게 연주해, 작은 새의 높은 음을 내는 특수한
연주법이 있습니다만, 그것도 이 트랜스를 통해서는 아주 선명하게 나옵니다. 이 연주법이 선명하게
들린다는 것은 악기마다의 분리가 좋다는 증거가 되는 것입니다. 게다가 피아노도 미세한 부분이 잘
들리고 음장도 넙ㄹ게 들려 아주 좋은 재현이라 생각됩니다.

"마라"는 오케스트라에서 용솟음쳐 나오는 음의 힘이 느껴지고, 아주 다이나믹하고 스케일도 장대합니다.
그 웅장한 음장이 아주 넓어지며 악기군이 내는 호화스럽고 당당한 연주를 들을수 있어 좋습니다.

"마탄의사수"는 우선 낮은 영역이 잘 나온다고 봅니다. 게다가 각 악기의 비율이 날카롭게 그려져 나오고,
소음이 거의 없는 것이 특징입니다. 아주 괜찮은 재현이며 멋있다는 기분도 들기도 합니다.
좋은 의미에서의 SP레코드의 거칠고 황량함이 그립기까지 합니다. 약간은 예각적이고 신경질 적인 소리도
느껴지지만 전체적으로는 매우 만족할 수 있는 재현입니다.

 

HOME 쇼핑안내 회사소개 회사위치 제휴안내 운영자메일 사이트맵
    장바구니(0)       보관함(0)       오늘본상품(0)       전체상품목록       장바구니목록       주문조회목록       HOME       TOP